Search

'2020/01/24'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20.01.24 설 명절 정치 이야기는 안희정으로 (16)

설 명절 정치 이야기는 안희정으로

정치 2020. 1. 24. 11:35 Posted by 해양장미

 브금

 

https://youtu.be/4PQWkk6RPD0

 

 



 까치설입니다. 문재인 정권의 독재를 막으려는 입장에서 본문을 작성합니다.


 

 대깨문은 설득이 안 됩니다. 대깨문은 고립의 대상이지, 대화의 대상이 아닙니다.


 

 자유한국당이건 새보수당이건 보수쪽 지지층은 대화를 굳이 하지 않아도 되는 대상입니다. 그들은 어차피 찍을 대상이 정해져 있습니다. 그들과의 대화로 한풀이를 하는 건 사이다같을 수는 있으나, 별 의미는 없습니다.


 

 설득이 가능한 대상은 전통적인 민주당 지지층과 민주/진보 계열의 중도적인 유권자입니다. 상대의 성향을 잘 파악하고 이야기를 해야 합니다. 잘 할 자신 없으면 그냥 정치이야기 하지 않는 게 낫습니다.


 

 이야기를 꺼내기 좋은 화제는 안희정입니다. 추가하자면 이재명.



 다른 건 몰라도 안희정 판결만큼은 명백한 정적 제거이며, 아무리 민주당 지지층이라도 옹호를 해서는 안 되는 건입니다. 안희정 판결을 위해 문재인 정권은 무죄추정의 원칙 및 죄형법정주의를 위반하였으며, 3권 분립을 훼손하였습니다. 이는 명백한 독재이자 중국/러시아식 독재정치라 규정 가능합니다.


 

 만일 안희정 양념-판결 건 전반에서 문재인만을 지지한다면 그것은 대깨문이므로 고립의 대상이 되어 마땅합니다. 그러나 안희정 건이 마음에 들지 않더라도 민주당을 찍겠다고 한다면, 이야기를 잘 해봐야 할 대상이라 할 수 있습니다. 매우 높은 확률로 현재의 정치상황을 잘 이해하지 못하고 있을 것이기 때문입니다. 대다수의 한국인들은 민주정이 어떤 식으로 망가질 수 있는지에 대한 이해가 매우 부족합니다.


 

 이재명이 왜 무사할 수 있었는지를 언급하는 건 옵션입니다. 나는 이재명이 살아남았던 주 이유로 문준용을 언급한 것을 꼽겠습니다. 청와대를 수사하던 검찰들을 노골적으로 날린 건, 이 정권의 비위가 대단히 심각하다는 것을 의미합니다. 이재명은 살려둘 수밖에 없었던 것도 그럴 만한 이유는 있을 것입니다.


 

 중요한 걸 언급하자면 정치지향은 대체로 정서적이고 감성적인 아이덴티티라는 것입니다. 본인은 아니라고 생각하는 고관심층 절대다수도 그러합니다.


 

 그러니까 정치적인 대화는 거의 예외 없이 감정적이거나 정서적인 대화이며, 그렇기에 화법 또한 정서적인 대화의 그것이어야 합니다. 서로 다른 정치적 의견을 나누겠다면, 상대의 생각을 고치겠다는 생각은 일단 접고 대화를 나눌 수 있는 대상으로 인지되는 게 우선입니다. 일단 이야기를 할 수 있고, 서로의 정서를 이해하고 공감할 수 있는 상태가 되는 것도 쉽지는 않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20.01.24 13:4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2. 복서겸파이터 2020.01.24 14: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새해 복 많이 받으십시오. 저는 오늘 보니 공기가 좀 바뀌는거 같아 희망적입니다. 교만하면 필패인데 최강욱의 교만은 하늘을 찌르는군요. 진교수말대로 잡범주제에 ㅎㅎ

    • 해양장미 2020.01.24 15: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경자년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정권이 이 정도까지 막나가는데 아무렴 국민들도 느끼는 게 있어야 합니다. 총선 결과에 반영되면 좋겠네요.

  3. 셀레우코스 2020.01.24 17: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개인적으론 정권이 교체된다면 사면해야한다고 보는 사람 중 한 명 입니다.

    • 가챠가챠 2020.01.24 18: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동감합니다. 만에 하나 안희정이 대통령이 되었다면 나라꼴이 이 정도까지는 안 굴러갔을거라 생각했는데 재기할 수 없나 아쉽기도 합니다. 문재인의 정적제거로 억울하게 희생된 아쉬운 인물이라고 생각합니다.

    • 해양장미 2020.01.24 20: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안희정은 당연히 재심 또는 사면복권되어야 합니다.

  4. Palaiologos 2020.01.24 22: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설날이네요. 새해복 많이 받으세요.

    최강욱의 모습을 보면서 이번 총선은 결국 민주당이 패배 할것 같다는 느낌적인 느낌이 드네요.

    해양장미님의 생각이 궁금한게 있어 질문드릴게 있습니다.
    문재인 정권이 끝나면 문재인과 그일당 그리고 대깨문이라는 존재를 어떻게 처리 해야할까요?
    사실 저는 원래 관대하게 관용을 배풀어야한다는 입장이었습니다. 하지만 그들의 폭주와 대깨문들의 행태를 보니 강경하게 처리 해야하는거 아닌가 생각이 들어서 말입니다. 일단 대깨문 전국민의 대략 30%의 사람들이 아예 말이 안통한다는게 큰문제입니다. 대깨문들의 상당수가 86세대와 운동권, 30,40대 화이트칼라 그리고 젊은 여성들인데 인구수도 드릅게 많고 말은 안통하고 그리고 가장중요한건 그들은 절대로 바뀌지 않을거 같아서 말이죠.

    새해부터 답답한 이야기를 한거 같습니다. 새해에는 대깨문과 문재인 정권, 민주당을 제외하고는 희망찬 새해면 좋겠네요.

    • 해양장미 2020.01.24 23: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제일 좋은 방식은 문재인 일당을 도태시키는 겁니다. 진실에 기반하여 그들이 올바른 평가를 받도록 하면 됩니다. 차기 집권 정부가 제대로 유능한 모습 보이고요.

      명백한 범죄를 저질렀거나 비윤리적인 행위를 한 자가 아니라면, 정치적 선택은 시민 각자의 자유고 그것은 무조건 보장받아야 합니다.

      다수의 시민들은 더 나은 선택지로 보이는 곳을 택하게 되어 있습니다.

    • Palaiologos 2020.01.24 23: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빠르게 답변해주셔서 감사합니다.

      맞습니다. 대다수의 사람들이 최선의 선택지로 선택하는 법이니까요.
      근데 진짜 큰문제는 자한당 얘네들도 진짜 문제있는 애들이라서요. 자한당의 언플, 이미지 메이킹 실력으로는 또 세월호 선동 사드 선동 이런거 당해서 또 지지율 까먹고 탄핵 당할수도 있을거 같아서요.

      민주당의 무능과 비도덕이 상수인만큼 자한당의 포장 실력도 상수인 느낌이라 해양장미님 말씀대로 자한당이 유능하게해도 문제가 생길거같습니다.

    • 해양장미 2020.01.24 23: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박근혜 정권과 새누리당이 다른 거 잘 하면서 세월호, 사드 선동 당했으면 그 정도로 무너졌을 리가 없습니다. 총체적으로 워낙 못했으니까 무너진 것이지요.

      포장이 문제가 아니고 내실도 엉망이었습니다. 이 정권보다야 그래도 낫긴 했습니다만, 비교대상이 워낙 존엄하여 그런 거고요.

    • Palaiologos 2020.01.25 00: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물론 내실에도 문제가 있었습니다.
      근데 아무리 생각해도 이명박근혜는 문재인만큼 사악하지도 않았고 무능하지도 않았습니다. 그런데도 대깨문이 아닌 국민들조차도 상당수가 아직도 자한당, 이명박근혜는 적폐요 아직도 감성적으로는 자한당에게 표를 못 주겠다고 하니까요. 아무리 생각해도 보수 우파 쪽에서 이미지 메이킹은 정말 무능해도 너무 무능해서 그런 댓글을 남겼습니다. 정말 본인들이 권력쥐고 있던 9년동안 뭐했냐고 물어보고 싶네요.

      만약 이번 총선에서 민주당이 180석 이상 얻는다고 가정 시, 저번지선에서 박살나서 보수계열 풀뿌리 정치조직은 이미 사멸수준입니다. 그리고 문재인은 공수처로 본인의 반대자들을 제거하고 문재인과 그일당들의 범죄는 아마 영원히 묻히겠죠. 또한 민주당이 그동안 보여준 수법을 보면 베네수엘라 차베스와 같아서 대한민국은 아마 다음 민주당 대통령 임기가 끝나면 아르헨티나 혹은 진짜 베네수엘라가 돼있을지 모르겠네요.

      저는 원래 지인들하고 별로 정치 이야기를 안 하지만 밑에 윈브라이트님 말씀처럼 조국이나 김의겸 이야기를 하면서 다른 사람들에게 내가 왜 민주당을 안뽑고 자한당을 뽑는지 정도는 얘기를 해야겠네요.

      행양장미님 예전글을 보면 한국에 계속 남아 있을거 같다고 하셨는데, 저는 이번 총선 만약 민주당이 이기면 문재인이 만드는 새로운 대한민국에서 살 자신이 없습니다. 아마 이민 준비해서 3년이내로 떠날거 같습니다.

      이번 설 연휴 끝나면 바빠 질거같아서 이게 마지막 댓글일 거 같네요.
      바빠져도 예전처럼 저녁늦게 맥주한잔 하면서 블로그 눈팅은 할거같습니다. 그동안 극단적이지 않고 통찰력있는 자유주의 우파성향??의 글을 읽어서 도움 많이 되었습니다. 앞으로도 좋은글 부탁드립니다. (해양장미님 본인이 우파성향으로 스스로 생각하시는지 몰라서 ?? 붙였습니다.)



    • 해양장미 2020.01.25 03: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본 블로그에서는 비속어 사용하시면 안 됩니다. 수정요청하고요.

      공수처 만든다고 문재인 일당의 범죄가 묻히게 되진 않습니다. 민주당에서 정권을 이어가게 되더라도 지금 보이는 규모면 다 못 덮습니다.

      저는 제 스스로를 우파라 생각하진 않습니다. 다만 좌우파를 완전 초기에 구분할 때처럼 온건파를 우파로 본다면, 저는 우파에 속할 수 있을 것입니다만 최근에는 온건한 쪽이 우파라는 인식은 별로 없지요.

    • Palaiologos 2020.01.25 11: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박살로 수정 했습니다.

  5. 윈브라이트 2020.01.24 23: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주변 사람들과 정치 얘기를 할 때 정책이나 이슈에 대한 이야기를 한다기보다 인물에 대한 이야기를 할 때 더 효과적이라고 느낄 때가 많습니다. 공수처가 왜 나쁘고, 선거법이 왜 잘못되었는지 설명하는건 어렵지만, 안희정/이재명이 어떻게 당했고, 조국이 무슨 짓을 했고, 윤석열이 어떤 상황에 처했는지 이해시키는건 상대적으로 쉽다고 생각합니다.

    • 해양장미 2020.01.24 23: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부동산 외의 정책이나 이슈 이야기는 진짜 정치 고관심층이나, 관련하여 공부하고 지식이 있는 사람하고만 어느 정도 이야기를 나눌 수 있는 것 같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