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현재 KOSPI 지수가 어느 정도 빠진 거냐면

경제 2018. 10. 11. 10:59 Posted by 해양장미

 추천 브금

 

https://youtu.be/7-AHeWlmYbI



 

 글로벌 금융위기 한참이던 2008~2009년 육박하는 수준으로 빠진 겁니다.


 

 지수가 그때보다 훨씬 높지 않냐고요? 그 때랑 지금이랑 우리나라 경제규모가 같나요. 1인당 GDP 1.5배는 올랐는데요. 현재 KOSPI 200PER9.76에 불과합니다. 2009년 당시 지수와 비교하면, 당시의 KOSPI 200 PER 9.76이었던 날이 200917일에 있었는데, 그 날 KOSPI 종가지수는 1228.17이었습니다.

 

 PBR로 볼까요? 지금 코스피 전체 PBR0.98이하입니다. 이 수치도 금융위기 당시와 같습니다. 오늘과 PBR 비슷한 날로 20081216일을 꼽을 수 있네요. 그 날 KOSPI 종가지수는 1161.56이었습니다.

 

 지금 코스피 지수 그래도 2150은 넘으니까 괜찮아 보이나요? 아닙니다. 지금 코스피 2150PBR대비 10년 전 코스피 1150 수준입니다. 펀더멘탈을 알고 상황파악을 제대로 해야 합니다. 이건 주가수준으로 보면 거의 금융위기 레벨입니다. 지수가 높아졌다고 주식시장 멀쩡한 게 아닙니다.

 

 박근혜 시절부터 반시장주의 정책 본격적으로 시작했고, 이번 정권 들어서 더 심하게 제정신 아닌 수준으로 하니까 이런 상황이 온 것입니다. 주가가 펀더멘탈 대비 많이 빠지는 경우는 종종 있긴 합니다만, 21세기 들어 이랬던 적은 카드대란 때와 글로벌 금융위기 때 뿐입니다.


 

 상황이 이런데도 이 정권은 아~무 것도 제대로 된 대응을 하지 않습니다. 그저 올바른 길로 가고 있다고 망상이나 하면서, 북쪽만 바라보고 경제 상황 나아지고 있다고 우길 뿐입니다. 문빠들은 정권의 사냥개가 되어 위기를 이야기하는 사람들을 물어뜯고 있고요.


 

 오늘의 주가만 본다면 단순한 출렁임일 수 있습니다. 그러나 근래의 주가흐름은, 우리나라 기업들의 가치가 심하게 저평가되고 있는 현실을 명백하게 보여줍니다. 그게 기업인들이 불성실해서, 노력을 안 해서, 무능력해서 그렇다고 생각되진 않습니다. 무능하고 무책임한 건 이 정권입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O44APD 2018.10.11 11: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즘 보면 그리스 비극을 보는듯한 느낌이군요. 불행한 일을 겪을걸 알면서도 피할수 없는 그런느낌이라고 해야겠군요.

  2. 윈브라이트 2018.10.11 12: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미국이 오를땐 야금야금 내리고, 미국이 내릴땐 더 빨리 폭락하니 답이 없네요. 여기저기서 곡소리가 들려옵니다.

  3. 우동닉 2018.10.11 12: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https://m.news.naver.com/read.nhn?aid=0002855471&oid=025&sid1=100

    이 와중에 이런 단독 기사가 떴네요 ㅎ

  4. 胤熤 2018.10.11 13: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새벽에 미국 주식도 폭락한 덕에 갑자기 파란빛이 확 도네요.... 그래도 미채에 투자한게 있어서 그나마 상쇄가 된 것 같습니다.
    환율은 또 급등하고... 진짜 외자유출이 본격화되려는 걸까요.

    미국쪽은 낙관중이긴 합니다만, 해외지식 쌓는겸 일본쪽도 공부해 봐야겠습니다.

    • 해양장미 2018.10.11 13: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미국채로 잘 헤지하셨군요.

      오늘이 만기일이라 간밤의 미국발 주가폭락만 아니면 손바꿈에 의한 반등이 있었을지도 모르는데, 하필이면 어제의 북미정상회담 중간선거 이후에 잡힌다는 소식에 만기일까지 안 좋게 겹쳐서 정말 아프게 얻어맞고 있는 것 같습니다. 우리 달님 대선 때마냥 새파란 나라가 되었어요. 대신 오늘 옵션으로 거액 버는 사람들도 많은 것 같습니다. 오늘 하루 수익률 2만% 풋옵션까지 나오네요.

      문재인, 트럼프, 시진핑 중 하나만 그만 좀 고집부려도 뭔가 나아질 것 같은데 기대를 걸 만한 위인들이 아니겠지요.

    • 胤熤 2018.10.11 13: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적은돈이라도 역시 직접 해봐야 공부가 되는 듯 싶습니다. 가상화폐 버블도 봤고, 주식폭락도 보고... 이번 경험을 잘 이용해서 열심히 굴려봐야죠.

      그건 그렇고 연기금은 현실인식 제대로 했더군요. 최근 코스피 인버스를 대량 매수했네요 ㅎㅎㅎㅎㅎ

    • 해양장미 2018.10.11 14: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연기금이 인버스를 들었다고요?

      듣자마자 머리가 아프네요. (...)

    • O44APD 2018.10.11 14: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연기금 인버스 진짜인가요?
      공공기관이 저렇게 배팅을 하다니 놀랍네요.

    • 胤熤 2018.10.11 14: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10월 5일자 Kodex 200선물인버스2x 확인해보세요...

  5. 복서겸파이터 2018.10.11 13: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인버스 레버리지 x2가 드디어 빛을 보게 되네요. 나머지는 손절매시점이라는 것은 안비밀입니다. T.T

  6. armalitear15 2018.10.11 15: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런걸 언급하는 유튜브 채널들보고 가짜 뉴스 운운해대며 규제하겠단 작자들인데요 뭘 이들의 지능 수준은.
    정작 광우뻥이나 나꼼수서 했던 선동들은 진짜 가짜 뉴스 그 자체인데 코미디가 따로 없단 말이죠.

  7. 퐁퐁123 2018.10.11 22: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거 진짜 1~2년만 지나면 imf급 경제위기가 와서 나라가 뿌리째 흔들릴것 같다는 생각이 들면 너무 오버하는걸까요?
    90년대 이후로 이 나라가 이렇게까지 내우외환에 시달리며 희망없는 시절을 살아갔던 적이 있나 싶을 정도입니다.
    위태위태한 한국이라는 나라를 어떻게든 떠받쳐주던 기둥들이 결국 하나씩 무너지고 있는 것 같습니다.
    야당이 너무 무능해서 현 여당이 10년이상.장기집권 하지 않을까 생각했는데 지금 흘러가는 흐름을 보면 말 그대로 나라와 함께 정권이 산화할 것 같은 느낌이네요.

    • 해양장미 2018.10.12 01: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97년 외환위기는 단기외채 이자놀이의 리스크에 잘못 걸렸던 흑자도산에 불과했습니다. 그에 비해 요즘 우리나라는 펀더멘탈이 깨져나가고 있지요. 지금은 삼성전자와 하이닉스가 역대 최고의 실적을 올리면서 반도체를 파니까 이렇게 버티는 겁니다. 그런데 반도체 경기가 꺾이면 기댈 데가 사라집니다.

      이 나라는 풀어야 할 숙제를 적어도 박근혜때부터는 제 때 풀지 못했습니다. 그런데 이 정권은 숙제를 풀기는 커녕, 새로운 문제만 잔뜩 만들고 있습니다. 경제위기는 이미 시작되었고 현재진행형입니다.

  8. 윈브라이트 2018.10.26 12: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8년 10월은 투자자들에게 재앙의 한 달로 기록될 것 같습니다. 오늘 코스피가 2010선까지 떨어졌네요.